[주간증시] 코로나19 확산에 증시 위축
[주간증시] 코로나19 확산에 증시 위축
  • 이주환 기자
  • 승인 2020.02.21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생충' 효과 바른손이앤에이 다시 뒷걸음...미스터블루, '에오스 레드' 수출 이후 강세

지난주 회복세를 보인 증시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과 맞물려 막판 급락세를 면치 못했다. 특히 코스피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게임주도 이 같은 증시 분위기와 맞물려 전반적으로 힘이 빠지는 양상을 보였다. 앞서 영화 기생충의 오스카 수상 효과로 탄력을 받은 바른손이앤에이가 급락세로 돌아섰다. 반면 미스터블루는 자회사 블루포션게임즈의 '에오스 레드' 해외 시장 수출 계약 건 이후 강세를 보이기도 했다.

21일 코스닥 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3.67포인트(2.01%) 내린 667.99포인트에 마쳤다. 이틀 연속 약세를 보인 가운데 전주 대비 약 21포인트 떨어졌다.

이날 게임주는 7개사 주가가 상승했고 26개사 주가가 하락했다. 거래가 정지된 와이디온라인과 파티게임즈 외에도 네오위즈 주가가 변동 없이 마쳤다.

미스터블루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7.83%(640원) 상승한 8810원에 장을 마감했다. 이 회사 주가는 앞서 3거래일 연속 약세를 기록했으나 큰 폭으로 반등하며 한주를 마쳤다.

바른손이앤에이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10.20%(360원) 하락한 317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 회사 주가는 3거래일 연속 하락세를 거듭하며 전주 대비 885원 떨어졌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32.66포인트(1.49%) 내린 2162.84포인트에 마쳤다. 이틀 연속 하락세를 보인 가운데 전주 대비 약 81포인트 하락했다.

엔씨소프트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1.04%(7000원) 떨어진 66만 90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이 회사 주가는 이틀 연속 하락세를 기록했으나 전주 대비로는 1만 2000원 올랐다.

넷마블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0.86%(800원) 하락한 9만 2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 회사 주가는 5거래일 연속 약세를 기록했다.

NHN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1.35%(1000원) 떨어진 7만 31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이 회사 주가는 이틀 연속 하락세를 보였으나 전주 대비로는 1800원 올랐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