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위, 게임통합모니터링센터 14일 출범
게임위, 게임통합모니터링센터 14일 출범
  • 신태웅 기자
  • 승인 2019.03.11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이재홍)는 오는 14일 '게임통합모니터링센터’의 출범과 함께 영상산업센터건물 9층에서 개소식을 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부산시청, 부산지방경찰청 등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석한다. 게임위는 유관기관과의 업무 협력 강화를 위해 운영계획과 구체적 방안을 공유할 계획이라고 것이라고 전했다.

모니터링센터는 게임물을 이용한 위법행위 단속의 통합창구 역할과 자체등급분류제도의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신설된다. 자체등급분류의 사후관리 영역을 기존 모바일플랫폼에서 PCㆍ콘솔 플랫폼까지 모니터링을 확대할 계획이다.

게임위는 부산시청과 함께 모니터링 업무를 수행할 전문인력 30명을 신규채용했다. 경력단절 여성으로 구성된 모니터링단 사업도 100명에서 200명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더게임스 신태웅 기자 tw333@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