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텐도 'E3'에 맞춰 스위치용 타이틀 공개
닌텐도 'E3'에 맞춰 스위치용 타이틀 공개
  • 김용석 기자
  • 승인 2018.06.13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닌텐도는 13일 유튜브 생방송을 통해 신작을 소개하는 '닌텐도 다이렉트 E3 2018'을 방영했다. 이번 닌텐도 다이렉트는 기존 라인업 공개 행사와 달리 '닌텐도 스위치' 전용 타이틀만 소개돼 주목을 받았다.

닌텐도가 직접 개발 및 퍼블리싱을 담당하는 작품으로는 '슈퍼 마리오 파티'와 '슈퍼 스매시 브라더스 울티메이트' '파이어 엠블렘'이 발표됐다. 이 작품들은 각각 10월 5일과 12월 7일, 내년 봄 출시 예정이며 국내에서도 현지화 작업을 거쳐 발매된다.

특히 발표 시간 대부분을 할애한 '슈퍼 스매시 브라더스 울티메이트'의 경우 시리즈 중 가장 많은 판권 작품인 31개 게임의 캐릭터가 등장해 치열한 전투를 펼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닌텐도가 보유하고 있는 '마리오' '포켓몬스터' '젤다의 전설'뿐만 아니라 '스트리트파이터' '파이널판타지7' '메탈기어솔리드' '소닉' 등 여러 업체의 대표 캐릭터들을 만날 수 있다.

여기에 에픽게임즈의 '포트나이트'와 반다이남코의 '드래곤볼 파이터즈'도 닌텐도 스위치 버전이 출시된다. '포트나이트'의 경우 발표와 동시에 e숍에 게임이 등록돼 바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한편, 이번 '닌텐도 다이렉트'는 북미 유저를 대상으로 한 라인업 공개라는 점에서 국내 유저들에게 아쉬움을 남겼다. 닌텐도가 직접 퍼블리싱 하는 작품의 경우 행사 이후 별도의 공지를 통해 국내 출시 일정이 공개됐지만, OS 한글화 및 온라인 서비스 등 국내 서비스에 대한 추가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더게임스 김용석 기자 kr1222@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