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콘솔/아케이드/PC방
인문협, MS 등과 정품 정착 캠페인 MOU
사진=왼쪽부터 최윤식 한국인터넷콘텐츠서비스협동조합 이사장,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 김병수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장.

한국인터넷PC문화협회(회장 김병수)는 22일 서울시 영등포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마이크로소프트, 한국 인터넷 콘텐츠 서비스 협동조합과 업무 협약을 맺고 PC방 정품 소프트웨어 쓰기 캠페인을 추진키로 했다.

인문협은 이에따라 라이선싱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고, PC방 업주를 비롯 프랜차이즈 본사, 노하드 업체 등으로부터 정품 사용을 위한 확약서를 받기로 했다. 또 주무부처 및 유관기관에 대한 협조를 통해 정품 사용 안착에 주력키로 했다.

MS는 이번 업무 협약으로 PC방에 대한 윈도 저작권법 위반에 따른 법적 조치를 자제하기로 했다. 특히 새롭게 개업하거나 양수 양도가 이뤄진 매장, 컴퓨터를 업그레이드하는 경우 정품을 구매하는 조건으로 상생 방안을 마련해 나가기로 했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nennenew@thegames.co.kr]

 

<저작권자 © 더게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