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한게임 골프’ 5월 전격 공개
NHN, ‘한게임 골프’ 5월 전격 공개
  • 장지영기자
  • 승인 2004.03.31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사와 만화 뒤섞인 ‘퓨전게임’으로 바람몰이
 
NHN(대표 김범수)이 그동안 극비리에 개발해온 온라인 골프게임 ‘한게임 골프(가칭)’를 오는 5월말 오픈 베타테스트를 통해 일반에 전격 공개한다.
NHN은 최근 이 같은 일정을 확정짓고 막바지 개발과 프로모션 전략 수립에 본격 착수했다.
이에 따라 최근 선보인 엔트리브의 ‘팡야’, 온네트의 ‘샷온라인’ 등과 함께 온라인 골프게임 열풍이 거세게 일 전망이다.
NHN이 극비 프로젝트로 추진해온 ‘한게임 골프’는 한게임 초기 맴버이자 ‘한게임 3D 당구’를 개발한 김정주 개발팀장이 직접 개발에 참여했으며, ‘3D 당구’로 검증된 정교한 공 물리학이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만화풍의 ‘팡야’와 실사풍의 ‘샷온라인’과 차별화 하기 위해 캐릭터는 아기자기한 만화 캐릭터를 도입하는 반면 골프장 등 배경은 실사에 가깝게 처리키로 했다.
한게임 관계자는 "현재 게임은 거의 완성된 상태"라며 "게임의 컨셉트는 일단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지만 게이머의 실력이 향상될 수록 보다 정교한 기술이 요구되는 등 실제 골프와 흡사한 게임을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NHN은 이에 앞서 다음달 말 MMORPG ‘아크로드’의 클로즈 베타테스트에 들어가는 등 올해 자체 개발한 온라인게임 서비스에 활발히 나선다.
 
장지영기자(jyajang@et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