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양우 장관 “현장 의견 반영한 정책 계속 추진해 나갈 것”
박양우 장관 “현장 의견 반영한 정책 계속 추진해 나갈 것”
  • 강인석 기자
  • 승인 2020.05.14 16:3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게임산업협회서 게임업계 간담회 가져 ... 넷마블 등 주요 업체 및 관련 협회 관계자 참석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박양우 장관이 업계 관계자들과의 간담회에서 현장의 의견을 반영한 정책을 계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4일 한국게임산업협회에서 게임업계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넷마블, 넥슨, 엔씨소프트 등 게임업체와 한국게임산업협회, 한국모바일게임협회, 한국게임개발자협회, 한국게임학회 등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 박 장관은 “코로나19로 전세계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게임산업을 불경기에도 끄떡없는 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면서 "비대면 및 온라인 경제 시대에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관심 받고 있어 고무적"이라고 평가했다.

박 장관은 “이에 정부는 ‘게임산업 진흥 종합계획’에서 제시한 정책 방향에 따라 관련 법령을 빠르게 개정하고 실효성 있게 규제를 개선하는 등 현장의 의견을 반영한 정책을 계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올해 11월 열릴 한·중·일 e스포츠대회와 부대행사인 문화축제가 게임을 매개로 전 세대가 소통할 수 있는 행사가 되도록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업계 관계자들은 게임산업의 지속적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건의했다. 또 현장의 의견을 반영한 ‘게임산업법’ 개정과 ‘게임산업 진흥 종합계획’ 상 제안된 과제가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더게임스 강인석 기자 kang12@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정웅 2020-05-19 18:30:43
잘좀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