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시 로얄 리그’ 한중일 통합 동부 리그로 컴백
‘클래시 로얄 리그’ 한중일 통합 동부 리그로 컴백
  • 신석호 기자
  • 승인 2020.02.19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셀은 19일 모바일 전략게임 ‘클래시 로얄’ 공식 e스포츠 리그 ‘클래시 로얄 리그’가 4월 4일부터 한중일 통합 동부 리그로 시즌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기존에는 한국, 일본, 동남아가 포함된 ‘아시아 리그’와 홍콩 및 마카오가 포함된 ‘중국 리그’로 분리돼 리그가 진행돼 왔다. 아시아 전체적인 팬들의 수요를 더 잘 충족시키고 더욱 치열하면서도 열정적인 경기를 한 자리에서 보여주기 위해 한중일 통합 리그로 운영한다.

리그 통합 후 중국 상해에서 경기가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최근 확산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정규 리그 시즌 대신 ‘특별 시즌’을 개최하기로 결정됐다.

각 팀의 선발 선수 및 대회 일정 등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추후 별도로 공지될 예정이다.

[더게임스 신석호 기자 stone88@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