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마블 챌린저’ 28대 1 경쟁률 보여
넷마블, ‘마블 챌린저’ 28대 1 경쟁률 보여
  • 강인석 기자
  • 승인 2020.02.17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17일 대학생 서포터즈 ‘마블 챌린저’ 15기 모집 경쟁률이 자체 최고 기록인 28대 1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마블 챌린저는 지난 2013년 발족해 지속되고 있는 이 회사의 대외활동이다. 발탁된 학생들은 ▲뉴미디어 콘텐츠 기획 및 제작 ▲온오프라인 PR/마케팅 ▲게임리뷰 및 트렌드 분석 등 다양한 실무경험을 할 수 있다.

이 같은 마블챌린저 모집 경쟁률은 지난 2016년 10대 1에서 2017년 25대 1, 2018년 26대 1 등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 28대 1로 모집된 이번 마블 챌린저의 경우 내달부터 6개월간 활동한다.

이 회사는 선발된 마블챌린저에 매월 활동비, 넷마블 캐시 등을 지원한다. 또 게임 업계 진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수료증을 발급하며 자사 공채에 지원할 경우 우대에도 나선다.

[더게임스 강인석 기자 kang12@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