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S20' 시리즈 발표
삼성전자, '갤럭시 S20' 시리즈 발표
  • 이주환 기자
  • 승인 2020.02.12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S와 협력 '포르자 스트리트' 등 모바일게임 제공...상하로 접히는 '갤럭시Z 플립'도 공개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

삼성전자가 새로운 전략 모델 '갤럭시 S20' 시리즈를 비롯, 폼팩터 시장을 개척할 '갤럭시 Z 플립'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20’에서 신제품 ‘갤럭시 Z 플립’ 및 ‘갤럭시 S20’ 등을 발표했다.

이 회사는 5G, 인공지능(AI) 및 사물인터넷(IoT)의 융합으로 형성될 혁신 시대를 맞아 최신 전략 제품의 모델명을 ‘갤럭시 S20’로 정했으며, 세상을 경험하는 방식의 근본적인 변화를 예고했다.

‘갤럭시 S20’ 시리즈는 1억 800만 화소 카메라와 6.9형 디스플레이 등이 탑재된 ‘갤럭시 S20 울트라’를 비롯해 ‘갤럭시 S20+’와 ‘갤럭시 S20’ 등 3개 제품으로 구성됐다. ‘갤럭시 S20+’와 ‘갤럭시 S20’는 6400만 화소 카메라에 각각 6.7형, 6.2형 디스플레이 사양의 제품이다.

특히 ‘갤럭시 S20 울트라’는 폴디드 렌즈를 적용해 10배 줌으로 촬영을 해도 화질에 손상이 없으며, 최대 100배 줌 촬영이 가능한 ‘스페이스 줌’을 지원한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3개 제품 모두 5G 이동통신 환경을 이용할 수 있다. 보다 빠른 네트워크 접속 시간과 데이터 속도의 ‘단독모드’를 지원할 예정이다.

‘갤럭시 S20’ 시리즈에서는 최신 5G 표준인 단독모드의 지원으로 8K 영상 스트리밍이나 업로드 등이 가능하다. 구글과 협력을 통한 영상 통화 서비스 ‘구글 듀오’도 제공된다. 풀HD 화질, 최대 8명과의 영상 통화가 지원되며 광각 화면과 AR 이모지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파트너십에 따라 8K 동영상을 유튜브에 바로 업로드하는 것도 가능하다.

‘갤럭시 S20’ 시리즈는 탁월한 게이밍 경험을 제공하도록 설계됐다고 삼성전자 측은 밝혔다. 120Hz 주사율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고사양 게임을 보다 매끄러운 화면으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는 것.

이 회사는 최신 모바일 프로세서, 고용량 RAM,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 기술력으로 완성한 사운드를 더해 보다 풍부한 게이밍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마이크로소프트(MS)와 협력해 ‘포르자 스트리트’를 모바일 최초로 ‘갤럭시 S20’ 유저에게 제공키로 하는 등 콘텐츠 측면에서의 경쟁력도 확보한다.

삼성전자는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하고 급속 충전을 지원해 하루 종일 배터리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갤럭시 S20’ ‘갤럭시 S20+’는 25W 고속 충전, ‘갤럭시 S20 울트라’는 별도 충전기 구매 시 45W 초고속 충전을 지원한다.

‘갤럭시 S20’ 시리즈는 내달 6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국내에서는 20일부터 26일까지 사전 판매를 진행한다.

‘갤럭시 S20 5G’는 128GB 모델로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클라우드 핑크 등의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24만 8500원이다.

‘갤럭시 S20+ 5G’와 ‘갤럭시 S20 울트라 5G’는 256GB 모델로 출시된다. ‘갤럭시 S20+ 5G’는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아우라 레드, 아우라 블루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35만 3000원이다.

‘갤럭시 S20 울트라 5G’는 코스믹 그레이와 코스믹 블랙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59만 5000원이다. 이 외에도 새로운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가 블랙, 화이트, 블루 색상으로 14일 출시되며, 가격은 17만 9300원이다.

'갤럭시 Z 플립'
'갤럭시 Z 플립'

삼성전자는 두 번째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도 공개했다. 이 제품은 6.7형 폴더블 글래스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이 회사는 상하로 접히는 새로운 폼팩터에 최적화된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한다. 원하는 각도로 펼쳐서 사진을 촬영하거나 콘텐츠를 공유하고 감상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갤럭시 Z 플립’은 마이크로 컷팅 기술을 활용한 ‘하이드웨이’ 힌지를 통해 슬림 디자인이 완성됐다. 또 홀 디스플레이 탑재로 노치가 없으며, 21.9:9 비율의 디스플레이가 지원된다.

삼성전자는 구글과 협업해 이 제품에 최적화된 ‘플렉스 모드’를 제공한다. 특정 각도로 펼쳐서 세우면 화면이 4형 크기의 상하 두 개로 자동 분할된다.

이를 통해 상단 화면에서 사진, 영상 등 콘텐츠를 보는 동시에 하단 화면에서는 애플리케이션을 제어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상단 화면에서 셀피를 찍기 위해 사용자의 모습을 확인하고 하단 화면에서는 카메라 모드와 효과 등의 메뉴 조작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화면 분할 환경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2개 앱을 동시 사용할 수 있는 ‘멀티 액티브 윈도’ 기능도 지원된다. 이 외에도 접힌 상태에서 커버 디스플레이를 통해 날짜와 시간, 배터리 상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나 알림을 확인할 수 있다.

갤럭시 Z 플립’은 14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미러 퍼플, 미러 블랙 두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65만원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