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열강 온라인’ 3분기 실적 견인
엠게임, ‘열강 온라인’ 3분기 실적 견인
  • 신태웅 기자
  • 승인 2019.11.14 2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엠게임이 중국 ‘열혈강호 온라인’과 북미, 터키 지역 ‘나이트 온라인’의 해외 매출 증가로 3분기에도 실적에 긍정적인 성과를 거뒀다.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14일 3분기 연결기준 매출 77억 원, 영업이익 8억 원, 당기순이익 8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동기대비 매출 28.9%, 영업이익 56.2%, 당기순이익 205.8% 각각 상승했다.

3분기 누적 매출은 257억 원, 영업이익 36억 원, 당기순이익 37억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 31.5%, 29.5%, 46.9% 큰 폭으로 올랐다.

이 회사는 올해 매출 상승세를 이끈 중국 현지 ‘열혈강호 온라인’을 통해 이달 광군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설명했다. 중국의 11월 광군제 이벤트는 지난해 ‘열혈강호 온라인’ 현지 매출이 폭발적인 성장을 한 시발점으로 평가받는다. 이번 이벤트는 지난해보다 더욱 파급력 높게 기획됐다.

이어 12월 말레이시아, 싱가포르에서 동남아시아 대표 게임 업체 아시아소프트의 자회사인 씨아이비를 통해 ‘열혈강호 온라인’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올해 주력 온라인게임의 해외 매출 상승 및 온라인게임 결제 한도 폐지에 따른 국내 매출 동반 상승으로 모든 분기 실적이 지난해보다 큰 폭으로 상승한 성과를 올렸다” 고 전했다.

[더게임스 신태웅 기자 tw333@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