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생존 마스터리 추가
배틀그라운드, 생존 마스터리 추가
  • 신태웅 기자
  • 승인 2019.09.2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펍지(대표 김창한)는 25일 온라인 게임 '배틀그라운드' 업데이트를 통해 생존 마스터리를 추가했다고 밝혔다. 

생존 마스터리는 평균 교전 길이, 명중 거리, 파밍 아이템 수 등 자신의 플레이 스타일을 확인할 수 있다. 매치마다 생존 스킬에 대해 보상 받는다. 생존 성과 등을 표현할 수 있는 펍지 ID도 새롭게 도입됐다. 유저들은 네임 플레이트, 엠블럼, 캐릭터 포즈 등 다양한 정보를 원하는 대로 바꿀 수 있다.

또 새로운 펌프액션 더블배럴 산탄총인 DBS를 보급 상자에서 만나볼 수 있다. DBS는 2개의 탄창 튜브로 최대 14발을 장전할 수 있고 초당 2발 발사 가능해 후반 접전에 유용한 무기다. 

2019년 할로윈 스킨도 추가됐다. 해적 선장, 스워시버클러, 캔자스와 허수아비 세트 등 다양한 스킨이 등장했다. 세트로 구매 시 약 33%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더게임스 신태웅 기자 tw333@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