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콘텐츠 플랫폼 ‘브런치’ 정식버전 출시
카카오, 콘텐츠 플랫폼 ‘브런치’ 정식버전 출시
  • 신태웅 기자
  • 승인 2019.08.22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대표 여민수, 조수용)는 22일 콘텐츠 퍼블리싱 플랫폼 브런치가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앞으로 이를 통해 작가가 직접 책을 기획하고 완성한 오리지널 초판 ‘브런치북’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브런치북은 여러 편의 글을 한 권의 책으로 엮는 패키징 툴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표지 제작 △작품 소개 등록 △챕터별 목차 구성 등 편집 기능을 지원하고 독자가 전체 글을 읽기까지 소요되는 예상 시간을 미리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작가의 기획 의도에 따라 자유롭게 ‘오리지널 초판’ 제작이 가능해졌다. 브런치북 패키징 툴은 브런치 PC 버전에서 이용할 수 있다.

2015년 6월 론칭한 브런치는 '글이 작품이 되는 공간'이라는 비전 아래 에디팅 툴을 이용한 글쓰기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등록된 브런치 작가는 2만 7000여 명이며 브런치 작가가 출간한 도서는 2000여 권에 달한다.

[더게임스 신태웅 기자 tw333@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