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 '지포스 RTX 슈퍼' 시리즈 발표
엔비디아, '지포스 RTX 슈퍼' 시리즈 발표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7.04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비디아(대표 젠슨 황)는 실시간 레이 트레이싱 기능을 지원하는 '지포스 RTX 슈퍼' 시리즈(2060, 2070, 2080)의 판매 계획을 4일 밝혔다.

'지포스 RTX 2060 슈퍼 GPU'는 399달러로 책정됐으며 9일부터 판매된다. 기존 'RTX 2060'보다 최대 22%(평균 15%) 빠른 속도가 지원되며 2GB 더 많은 8GB GDDR6가 탑재돼 'GTX 1080'보다 속도가 뛰어나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지포스 RTX 2070 슈퍼 GPU'는 499달러이며 마찬가지로 9일부터 구매할 수 있다. 기존 대비 최대 24%(평균 16%) 성능이 향상돼 'GTX 1080ti'를 상회한다.

'지포스 RTX 2080 슈퍼 GPU'의 가격은 699달러로, 23일부터 판매된다. 메모리 스피드 최대 15.5Gbps로 타이탄 Xp보다 속도가 빠르며 11+11 TOPs(FP32+INT32) 탑재로 89 텐서 테라플롭스의 성능을 발휘한다.

'지포스 RTX GPU'는 실시간 레이 트레이싱이 가능한 제품이다. 또 딥러닝 슈퍼 샘플링을 통해 최대 130 텐서 테라플로스까지의 AI 처리 성능을 향상 시킬 수 있으며 매쉬 쉐이딩, 어댑티브 쉐이딩 등의 기능도 지원된다.

시리즈 주요 특징 중 하나인 레이 트레이싱은 초현실적인 시각효과를 구현하기 위해 사용되는 그래픽 기법이다. 마이크로소프트 DXR 및 벌칸을 포함한 API와 언리얼, 유니티, 프로스트바이트 등 게임 엔진 등에서 지원된다. 

이런 가운데 ‘컨트롤’ ‘사이버펑크 2077’ ‘둠 이터널’ ‘선검기협전 7’ ‘와치독스: 리전’ ‘울펜슈타인: 영블러드’ 등이 레이 트레이싱을 사용하는 게임의 라인업으로 합류했다. 또 ‘배틀필드V’ ‘메트로 엑소더스’ ‘퀘이크2 RTX’ ‘쉐도우 오브 더 툼레이더’ ‘스테이 인 더 라이트’ 등은 이미 레이 트레이싱을 지원하고 있다.

이 같이 레이 트레이싱을 사용하는 개발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이를 지원하는 지포스 시리즈에 대한 관심이나 수요도 점차 고조될 것으로 엔비디아 측은 내다봤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