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양우 장관 "e스포츠 및 게임 적극 지원"
박양우 장관 "e스포츠 및 게임 적극 지원"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6.05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CK' 서머 개막전 참관...WHO 게임질병분류도 언급

 

사진=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사진=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e스포츠 및 게임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이며 지원 의사를 밝혀 업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양우 장관은 5일 서울 종로 롤파크를 방문해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리그 개막전 진에어 그린윙스 대 KT롤스터 경기를 관람했다.

박 장관뿐만 아니라 김영만 한국e스포츠협회장 등도 함께 자리했으며 이를 통해 e스포츠 업계 현황에 대한 의견을 나눈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관람에 앞서 시설을 둘러보기도 했다는 것.

이 같은 행보는 박 장관이 e스포츠 리그 진행 및 현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e스포츠 활성화에 필요한 부분을 확인하기 위한 계기로 마련됐다.

박 장관은 또 “문화체육관광부와 더 나아가 정부에서 게임 및 e스포츠 산업 진흥에 굉장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면서 ”문재인 대통령 역시 e스포츠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는 것.

이날 박 장관은 세계보건기구(WHO)의 게임 질병 분류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해당 사항은 국무조정실을 중심으로 민관 협의체를 구성해 논의한 부분“이라면서 ”정부가 게임 산업 진흥을 위해 전폭적인 지지를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WHO의 게임질병분류로 인한 게임 산업 위축 및 부정적 인식 등의 우려가 계속되는 가운데 이 같은 박 장관의 행보는 게임업계를 지원하는 우군의 입장을 확실히 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되고 있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