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내달 4일 ‘일곱 개의 대죄’ 출시
넷마블, 내달 4일 ‘일곱 개의 대죄’ 출시
  • 강인석 기자
  • 승인 2019.05.16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내달 4일 모바일 게임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한국과 일본에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작품은 만화 ‘일곱 개의 대죄’ 판권(IP)을 활용한 RPG다. 유저가 직접 원작의 주인공이 돼 세계를 탐험하며 스토리를 즐길 수 있다. 최고 수준의 그래픽과 화려한 필살기 연출을 갖추고 있다.

현재 한국과 일본 2개 국가에서 사전등록에 550만이 넘는 인원이 몰렸다. 이 중 국내에서는 250만명, 일본에서는 300만명의 인원이 참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회사는 작품 출시 전까지 사전예약을 실시한다. 사전예약 참가 유저에게는 멜리오다스, 다이아 등의 아이템이 지급된다.

한편 이 회사는 이날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를 소재로 하는 게임 대회 주최자와 스트리머 모집을 시작했다. 주최 신청은 작품 커뮤니티에서 할 수 있다.

[더게임스 강인석 기자 kang12@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