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준 한콘진 원장 "직원 비리로 심려 국민께 사과"
김영준 한콘진 원장 "직원 비리로 심려 국민께 사과"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3.14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은 14일 홈페이지를 통해 직원 비리에 따른 대국민 사과 성명을 게재했다.

김 원장은 이날 성명을 통해 “전·현직 직원들이 개인 비리로 인해 사법처리를 받는 등 일련의 비위행위로 국민 여러분께 많은 우려와 심려를 드리고 있어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그는 또 "그간의 사업구조, 사업방식, 사업절차 등을 세심하게 분석하고 대안을 마련하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겠다"며 "외부에서 지적되는 임직원의 관료화, 관성화를 처절히 반성하고 타파해 다시 태어나겠다는 각오를 되새기겠다"고 말했다.

이어 ”내부 감사를 통해 진상을 밝히고 검찰조사를 통해 밝혀질 결과에 따라 무관용의 원칙으로 엄정조치할 계획“이라면서 ”향후 감사체계를 더욱 강화해 사업 전반에 관한 견제와 감시의 기능이 더욱 확고히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검찰은 앞서 한콘진 A 직원이 소프트웨어 업체로부터 수천만원의 뇌물을 받고 한콘진이 발주한 정부 사업 수주 업무에 각종 편의를 봐준 것으로 파악,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