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중소벤처부와 앱 개발사 해외 진출 지원
구글, 중소벤처부와 앱 개발사 해외 진출 지원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3.12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글플레이는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와 공동으로 앱·게임 개발업체의 콘텐츠 경쟁력 강화 및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창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창구 프로그램'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기관 창업진흥원의 지원 사업 ‘창업도약패키지’와 해외 진출을 돕는 구글플레이에서의 앞글자를 각각 따왔다. 이를 통해 최대 230억원 규모 지원금을 비롯, 교육 및 컨설팅을 제공하며 창업 3~7년 미만 업체가 글로벌 시장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양 측은 내달 초부터 'K-스타트업'을 통해 참가 신청을 접수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및 창업진흥원에서 확인 가능하다.

우선 1차 서류평가를 통해 100개 업체를 선발한 뒤 세미나 교육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이후 OGN 프로그램 ‘100인의 선택, 턴업’을 통해 일반인 90명, 전문 심사단 10명 내외로 구성된 100명의 평가단이 콘텐츠를 체험하며 톱60의 개발업체를 가린다.

선발된 60개 업체에게는 최대 3억원의 사업화 자금이 지급되며 구글플레이의 지원을 받아 서비스 개선 및 고도화 작업에 착수하게 된다. 이 중 별도 평가를 통해 선정된 게임 개발업체의 경우 ‘지스타 2019’에서 최종 쇼케이스 진행 기회가 주어지며 기술 진흥 관련 정부 기관의 R&D 지원사업(최대 4억원) 연계까지 제공될 예정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