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블록, 블록체인 기반 전자문서 플랫폼 개발
엑스블록, 블록체인 기반 전자문서 플랫폼 개발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3.05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스블록시스템즈(대표 김승기)는 5일 서울 스파크플러스 선릉점에서 전자문서 인증 플랫폼 '애스톤'에 대한 기술발표회를 갖고 향후 사업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이 회사는 이날 '애스톤'에 필요한 다차원 블록체인 '엑스블록체인'의 메인넷을 개발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를 활용해 학력, 원산지, 공문서 등 모든 전자문서를 엑스블록체인에 기록하며 위변조의 위험을 탈피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또 기존 한국 특허 등록뿐만 아니라 PCT 출원(특허협력조약) 기반으로 해외에서의 특허등록을 완료하고 저변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동남아시아에서 싱가포르 투자기관과의 합작법인 설립을 추진 중이다.

메인넷 개발을 총괄 지휘한 권용석 엑스블록시스템즈 최고기술책임자(CTO)는 “기존 선형적인 블록체인을 다차원으로 구현, 상용화할 수 있는 준비가 된 상태”라며 “기존의 컴퓨팅 파워를 비롯, 속도, 노드 운영 등의 한계를 뛰어넘으려고 했다”고 말했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