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뱅크벤처스, 트레바리에 45억 투자
소프트뱅크벤처스, 트레바리에 45억 투자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2.12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트레바리의 독서모임 현장 전경.
사진=트레바리의 독서모임 현장 전경.

소프트뱅크벤처스(대표 이준표)는 독서모임 기반의 커뮤니티 서비스 업체 트레바리에 투자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투자 규모는 총 50억 원으로 소프트뱅크벤처스가 45억원, 패스트인베스트먼트가 5억원을 투자했다.

트레바리는 현재 4600명의 회원들이 약 300개의 독서모임에 속해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15년 4개의 독서모임으로 시작한 이후 별도의 투자 유치 없이 자체적으로 성장해왔다.

윤수영 트레바리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트레바리 모임 전용 공간인 아지트 지점을 확대하고 온라인 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최지현 소프트뱅크벤처스 책임은 “트레바리는 성인 독서율이 점점 낮아지는 상황에서 양질의 독서모임을 조직해 높은 참석률과 재가입률로 유료화 모델을 증명해 나가고 있다”며 “다양한 배경의 사람들을 연결해 소속감을 느끼고 지적으로 성장하려는 현대인의 욕구를 충족시키며 새로운 독서문화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는 가능성을 봤다”고 말했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