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게임협회, WHO 게임 장애 철회 요구
美 게임협회, WHO 게임 장애 철회 요구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9.01.11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5월 세계보건기구(WHO)의 게임 장애 질병 분류 승인에 대한 게임업계 반대 움직임이 점차 거세질 전망이다.

11일 외신 및 관련 업계에 따르면 미국의 게임 협회에 해당하는 엔터테인먼트 소프트웨어 협회(ESA)는 최근 WHO와 회담을 갖고 게임 장애 등재의 철회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WHO는 앞서 국제질병분류(ICD)의 제 11차 개정안에 ‘게임 장애’를 질병으로 등재하기 위한 논의를 진행해왔다. 올해 5월 개최되는 세계 보건 총회에서 최종 승인이 날 경우 2022년부터 효력이 발생하게 된다.

그러나 게임 장애 분류에 대한 근거나 정의가 명확하지 않다는 지적이 계속되며 게임업계를 비롯한 각계각층의 철회 요구도 잇따랐다. 국내에서도 한국게임산업협회 등이 국제적 연대를 추진하기도 했다.

이 가운데 세계 보건 총회가 약 4개월여밖에 남지 않게 됨에 따라 게임업계의 반대 움직임도 본격화되고 있다는 것. 앞서 성명서 발표에 그쳤던 ESA가 이번 회동을 갖게 된 것도 보다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기 시작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ESA와 WHO 양측은 재차 회담을 진행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양측이 이번 회동으로 결론을 찾진 못했으나 논의를 이어간다는 점에 업계는 주목하고 있다. 입장을 전달하고 소통하는 과정에서 합의점을 만들어갈 가능성이 열려있기 때문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 146 이앤씨드림타워 808호
  • 대표전화 : 02-2628-0114
  • 팩스 : 02-2628-011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억
  • 회사명 : (주)더게임스미디어
  • 제호 : 더게임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507
  • 등록일 : 2004-03-09
  • 발행일 : 2004-03-09
  • 발행인 : 모인
  • 편집인 : 모인
  • 더게임스에 게재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 보호조치에 따라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tgon@thegames.co.kr
  • Copyright © 2019 더게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ga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