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머엔터, 노창균 이사 등 개발자 영입
해머엔터, 노창균 이사 등 개발자 영입
  • 정태유
  • 승인 2018.04.1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노창균 이사, 문득기 이사
사진 왼쪽부터 노창균 이사, 문득기 이사

해머엔터테인먼트(대표 박정규)는 16일 노창균 이사와 문득기 이사를 영입하고 게임 및 가상현실(VR) 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영입된 노 이사는 1992년 '프린세스메이커'를 시작으로 '이스2 스페셜' '악튜러스' '라그나로크' '알렌시아' '로코' 등 게임을 개발해 온 베테랑 개발자다. 헤머엔터테인먼트에서는 유명 판권 기반의 모바일 게임 개발을 담당하게 된다.

문 이사는 '프리스톤테일'과 '에스타' 등 3D MMORPG를 개발했다. 3D 그래픽 연출 경험을 살려 VR 게임 개발을 담당하게 된다.

박정규 해머엔터테인먼트 대표는 "두 사람은  게임계에 이름이 알려진 베테랑 개발자로, 영입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면서 "앞으로 이 두사람이 개발의 주축이 돼 새로운 모바일 게임과 VR게임을 선보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더게임스 정태유 기자 jungtu@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