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박물관, 6개 개발팀에 7200만원 후원
넥슨박물관, 6개 개발팀에 7200만원 후원
  • 이주환 기자
  • 승인 2018.03.1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슨 컴퓨터 박물관(관장 최윤아)은 지난해 창작활동 후원 프로그램인 ‘2017 NCM 액셀러레이터’를 통해 1인 개발자 이리나 하트 등 6개 팀에 각각 1200만원씩 총 7200만원을 후원했다고 12일 밝혔다.

넥슨은 이들의 결과물 일부를 홈페이지 및 블로그 등 온라인을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또 박물관의 VR(가상현실) 존에서도 영상을 통해 작품을 전시한다.

이 회사는 이와함께 올해는 가타이 게임즈 및 릿지라인 랩스 두 팀을 'NCM 액셀러레이터'에 선정했으며, 각각 2만 달러(한화 약 2131만원)씩 후원할 예정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