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모바일
게임빌-컴투스 해외법인 통합 착수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해외 전역에서 컴투스와 법인을 통합한다고 7일 밝혔다.

이 회사는 양사 역량을 합쳐 유럽, 동남아에 이어 미국 등 해외 전역에서 시너지를 낸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우선 미국 지사 통합 작업에 돌입, ‘게임빌-컴투스 USA(가칭)’을 출범시킨다.

게임빌은 지난 2006년 미국 현지 법인을 설립하며 경험을 쌓아왔다. 이 가운데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를 흥행시킨 컴투스의 경쟁력이 합쳐지며 화학 작용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양사는 이같이 서로의 강점을 조화시켜 효율적인 해외 인프라 구축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향후 일본, 중국, 대만 지사도 현지 상황에 맞춰 통합을 진행하고 해외 전역에서 공동 마케팅 및 서비스 운영, 비즈니스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nennenew@thegames.co.kr]

 

<저작권자 © 더게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