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모바일
넥슨 '오버히트' 사전예약 개시 반응 어떨까
넷게임즈의 '오버히트'

넥슨(대표 박지원)은 12일부터 신작 모바일 게임 '오버히트'의 테스트 사전예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다크어벤저3'와 '액스' 등의 흥행으로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연속 성과를 거두고 있는 넥슨이 이 작품을 통해 어떤 성적을 거둘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버히트'는 '히트'로 이미 흥행성과를 달성한 바 있는 넷게임즈의 신작 모바일 게임이다. 액션 RPG 특유의 손맛과 언리얼 엔진을 활용한 고퀄리티 그래픽으로 게임 공개 이후 줄곧 기대작으로 평가된 바 있다.

특히 대형 모바일 작품들이 사용하고 있는 언리얼 엔진의 최신 버전인 '언리얼 엔진4'로 개발되는 게임이기 때문에 높은 퀄리티가 예상되고 있다. 넷게임즈의 전작인 '히트'의 경우에도 언리얼 엔진을 활용해 뛰어난 그래픽과 몰입감 높은 타격감을 제공한 바 있기 때문에 '오버히트'에서도 특유의 손맛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란 전망이다.

업계에서는 '오버히트'의 초반 반응에 따라 넥슨의 모바일 사업 방향이 결정될 것이란 분석을 내놓고 있다. 이미 넷마블과 4:33 등 경쟁사에서 대형 신작을 준비 중이기 때문에 테스트 반응에 따라 출시 일정과 서비스 프로모션 등을 결정할 것이라는 관측이다.

넥슨의 경우 '오버히트' 서비스를 위해 지난 3월 150억 원 규모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는 등 출시 전부터 작품에 대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 상황에서 첫 테스트에서 긍정적인 반응이 나온다면 관련 프로모션과 이벤트가 적극 전개될 가능성이 높다.

업계 한 관계자는 "넥슨은 '오버히트'의 출시일을 연내로 잡고 있으나 이번 첫 비공개 테스트의 반응과 성과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면서 "이미 '듀랑고'에 대해 완성도를 이유로 출시 일정을 연기한 바 있어 추이는 더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더게임스 김용석 기자 kr1222@thegames.co.kr]

<저작권자 © 더게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